모듈을 만들기 시작했을 때 요소의 기본을 액자(사각형 틀)안에 다른 도형을 추가하는 것으로 정했다. 이 단순한 원리로부터 시작해 틀에 깊이감을 주고자 사각뿔을 추가하고, 형태에 재미를 주고자 원기둥을 추가해 기본 요소가 만들어졌다. 모듈 하나로도 공간적 기능과 재미를 상상할 수 있게 만들고자 했다. 그래서 요소 하나를 반으로 잘라 위 아래로 나누어 붙였다. 이렇게 만드니 특이한 형태의 입구로 보이기도 했고, 벽면의 중심에 붙인 옆면의 요소와 높이차가 생겨 입면이 가지는 재미도 있었다.
두 번째 패널 왼쪽 아래에 있는 사진은 직접 만든 모형 사진이다. 모듈의 모양이 한 눈에 알아볼 수 있는 형태로 구성되어 있어 만들기 쉬울 것이라 생각했는데 예상보다 제작에 어려움을 겪었다. 그래도 손으로 만들어 가며 내가 만든 모듈(공간)이 실제 현실에서 만들어질 수 있을지, 만든다면 어떤 어려움을 겪을지, 어떤 느낌의 공간이며 어떤 식으로 활용될 수 있을지 많은 상상을 할 수 있었다.
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
유상은의 저작물인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.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
Copyright © uosarch.ac.kr., Some rights reserved.
고장 및 불편 신고